일본에 메이저 단체 드림 데뷔전에 나선 국가 대표 유도 파이터 김종원이 일본 강자에 펀치 KO패하며

8일 일본 사이타마 수퍼 아레나에서 개최된 드림 7 '페더급 그랑프리 2009 개막전(1회전)'에 출전한 김종원은 페더급 2회전 출전권을 놓고 UFC의 자매 단체 WEC까지 출전한 바 있는 일본의 동급 탑 스트라이커 '싸움대장' 타카야 히로유키와 격돌했습니다. 
                          [데뷔 전에서 아쉬운 패배를 기록한 김종원. 이제부터 시작이다.]

종합격투기 준비를 오래 전부터 해온 터라 수준 높은 복싱 실력을 지닌 것으로 알려졌으나 팀 동료 정부경이 올해 드림 라이트급 그랑프리 출장권을 놓고 DEEP에 출전했다가 참패를 당했던 일, 종합격투기 데뷔 전이라는 몇 가지 불안한 요소를 가지고 있었던 김종원은 그러나 첫 데뷔 전이라고 볼 수 없는 침착한 경기 운영으로 타카야에 맞섰습니다.

그러나 로우킥을 너무 대주거나 테이크 다운 이후 뭘 해야 할지 모르는 등 아직 종합 격투기에 적응하지 못한 모습을 보였던 김종원은 로우킥의 데미지가 너무 쌓인 탓에 꾸준히 움직여 주던 풋 워크가 점점 느려지게 되었으며 결국 타카야의 라이트와 레프트 훅 컴비네이션에 직격 당하고 말았습니다.
 
                                        [김종원을 KO로 쓰러뜨린 강호 타카야 히로유키]

강호 다카야에게 비록 KO로 지기는 했지만 이날 일본의 해설진으로 참여한 야마모토 '키드' 노리후미, 스도 겐키, 코사카 츠요시 등 탑 클래스 베테랑 파이터들이 '지켜볼 만한 파이터', '데뷔 전 답지 않게 침착하다.' 등 극찬을 했던 김종원인 만큼 이번 패배만으로 실망하기는 이를 듯 합니다.

                                   [웰터급 첫 대전에서 완벽한 승리를 거둔 아오키 신야]
 
WAMMA 라이트급 세계 챔피언이자 드림의 간판 파이터 아오키 신야는 웰터급 데뷔전 26전의 베테랑이자 중소단체 FFC의 라이트급 챔피언으로 지난 해 M-1 챌린지 한국 대회서KTT의 김장용에게 승리를 거두기도 했던 강호 데이빗 가드너를 압도적인 그래플링과 가드너의 방심을 틈탄 잽싼(!) 리어네이키드 초크로 잠재우고 드림 웰터급 첫 출전을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이기긴 했지만 레슬링 압박 외엔 별다른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 이시다 미츠히로]

6개월 여 만에 경기에 나선 '에너자이저' 이시다 미츠히로와 최근 다이너마이트, M-1 챌린지 등 무대를 가리지 않고 활약 중인 탑 클래스 웰라운드 파이터 나카무라 다이스케는 각자 상대의 특기인 레슬링과 그래플링 시도에 막혀 제대로 된 공격루트를 찾지 못했습니만, 압박에서 약간 더 높은 점수를 따낸 이시다가 판정승을 거뒀습니다.  

    [에바네스에 낙승 이후, JZ칼반과의 라이트급 차기 도전자 결정전을 요구한 카와지리 타츠야]

지난  해 다이너마이트에서 태국 무에타이 챔프에도 올랐었던 일본 킥복싱의 전설적인 존재 '초합근' 다케다 코조를 KO로 쓰러뜨리며 첫 K-1 룰 경기를 장식한 카와지리 타츠야는 UFC 라이트급 챔프 비제이 팬의 팀 원이자 스피릿MC에서 최정규와도 격돌했던 하와이언 로스 에바네스를 백포지션에서 리어네이키드 초크로 손쉬운 승리를 거머쥐었습니다.

          [아오키 신야 이상의 무서운(!) 그래플링으로 2회전 진출권을 획득한 이마나리 마사카츠] 

두 파이터 모두 뛰어난 실력을 지니고 있어 일본 일부 언론에서는 이번 페더급 GP의 실제 결승전으로 평가되기도 했었던 DEEP & 케이지레이지 챔피언 이마나리 마사카츠와 야마모토 아츠시의 1차전에서는 초반 야마모토의 강력한 타격이 불을 뿜는가 했습니다만, 끈질긴 그래플링으로 야마모토의 움직임을 봉쇄하고 경기 전체를 지배한 이마나리가 승자가 되었습니다. 

                                   [실력은 인정하지만 이번엔 좀 아니었던 마에다 요시히로]

 센고쿠 페더급 GP 개막전에도 참가하는 한국 파이터 '특전사' 김종만과 무승부로 끝난 대접전을 벌였으며 WEC에서 미구엘 토레즈와의 격전을 벌였던 마에다 요시히로는 데니스 강의 소속팀 ATT의 기대주 겸 최근 중소단체 CQC에서 타이틀을 획득한 장신 파이터 미카 밀러의 그래플링에 고전했으나 타격+조금은 미심쩍은 판정으로 2회전을 진출을 확정지었습니다.  

 
          [이름높은 체이스 비베를 상대로 지지 않는 타격으로 첫 승을 거둔 처녀 출전의 조 워렌]

레슬링 명문 파이터 집단 팀 퀘스트에서 오랜 준비를 거친 뒤 드림 페더급 GP 출전으로 종합격투기 처녀 출전에 나선 무패의 아마추어 레슬러 조 워렌은 전 WEC 파이터 체이스 비베와 난타전 중 1라운드 막판 니킥으로 비베의 오른쪽 눈 위에 컷을 만들고 2회전 진출권을 손에 넣었습니다.   

                           [위키 아키오를 상대로 영리한 그래플링 게임을 펼친 아벨 컬럼]

일본 발 케이지 단체 케이지포스에서 김종만에게 KO승리를 거뒀던 니시무라 '위키' 아키오는 KOTC의 챔피언이자 그래플러 아벨 칼럼을 상대로 독특한 타격을 선보이며 선방했으나 결국 경기 대부분을 컬럼의 그래플링에 끌려다니다 심판 전원일치 판정으로 패했습니다. 

            [키드랑 상대 할때보다 몰라볼 정도로 발전한 타격을 보여준 비비아노 헤르난데스]

복장 탓에 '미니 만호프'로 불리는 오오츠카 타카후미는 키드의 페더급 첫 상대였던 유술 챔피언이자 성숙된 타격으로 무장하고 드림으로 돌아온 비비아노 헤르난데스에게 역시 심판 전원 일치 판정으로 패배하며 2회전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드림 7 '페더급 GP 2009 개막전'
]
 
*페더급 GP 1회전
1경기 오오츠카 타카후미 < 비비아노 페르난데스 (판정 3-0)
2
경기 체이스 베베 < 조 워렌 (부상에 의한 TKO
1R 종료 )
3
경기 니시무라 '위키' 아키오 < 아벨 컬럼
 (판정 3-0)
7경기 마에다 요시히로 > 미카 밀러
 (TKO 1R 1:32)
8경기 타카야 히로유키 > 김종원
 (TKO 2R 0:40)
9경기 이마나리 마사카츠 > 야마모토 아츠시 
(판정 3-0)

*원매치 
4경기
 이시다 미츠히로 > 나카무라 다이스케 (판정 3-0)(라이트급)
5경기 아오키 신야 > 데이빗 가드너 (리어네이키드 초크
 1R 5:58)(웰터급)
6경기 카와지리 타츠야 > 로스 에바네스  (리어네이크드 초크 1R 4:03)(라이트급)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류운 2009.03.09 22: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종원 선수, '실신'은 아니던데요. 정확히는 KO도 아니고 펀치에 주저앉긴 했지만... 일단 의식은 잃지않았던 것으로 보이고, 반격을 못한 것에 의한 레퍼리스톱이니 TKO라고 해야 함. 하지만 개인적으로 보기엔 일본 심판들이 곧잘 보여주는 '첫 데뷔한 놈은 쓰러지자마자 스톱'이라는 짜증나지만 그네들 나름의 선수보호 관례에 의해 빠른 감이 없지않아 있는 레퍼리스톱이 나왔다고 생각합니다. (사쿠라바 쓰러졌을 때 그렇게 빨리 스톱 좀 해보지... -_-)

    미심쩍은 판정은 이마나리 쪽이 더... 의외성에 의존하는 변칙 파이터인 만큼 점점 밑천이 드러나고 있다는 느낌이 팍팍 오는 경기였습니다. 마에다 요시로(요시히로 아님)는 좀 갑갑한 느낌이긴 했지만 판정으로 갔을 때 이긴 것은 맞죠. 예전의 패기 넘치던 모습을 되찾았으면 좋겠는데... 아무래도 점점 상대들의 레벨이 높아지니 그러기 힘든 거 같네요.

  2. 김용직 기자 2009.03.10 1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실신'이란 표현을 격투기에서 쓸 때....
    동공이 풀려가지고 무방비가 된 상황을 실신이냐 아니냐 따지기 애매한 상황이 있더라는.
    그래서 나는 미운 놈은 무조건 실신으로 씀. ㅋㅋㅋㅋ

  3. kungfu45 2009.03.10 2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뭐 굳이 변명을 하자면 우선 방송 화질이 개판이라 구분이 힘들었고....일본 쪽 게스트들이 실신이라고 흥분을 하길래 아주 잠깐 실신인 줄 알았다는...거기에 방송 채팅에 자기가 오다 노부나가라의 자손이고 한국 놈들 다죽여야 한다는 독일 거주 쪽바리랑 싸우는 키보드 워리어 질 하던 탓에 집중을 잘 못했다는...그리고 한가지 사족 달자면...그라운드에서 질질 끌려다니기 바빴던 마에다 요시히로가 어떻게 이겼다고 보시는 건지 솔직히 이해가 좀 않 간다는...

    • 류운 2009.03.17 2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드는 가드일 뿐... 가드에 묶어놓는 거 잘 한다고 이기는 건 아니죠. 서브미션을 노리는 움직임이 없진 않았지만 심판으로부터 '기브업' 콜도 한번 나오지 않았으니 데미지를 주는 공격으로는 판정에 반영될 수 없고...

      마에다 요시로(요시히로 아님 -_-)도 딱히 잘한 건 없지만... 일단 테이크다운은 전부 마에다가 했고, 그라운드에서 상위포지션 안 놓치면서 잔펀치와 팔꿈치, 무릎 등으로 지속적으로 데미지를 줄 수 있는 공격을 했다는 점에서 머스트 판정이라면 마에다의 우세가 맞다는 (머스트 판정 아니었다면 절대 무승부)

      판정기준에 대해서는 예전에 제가 썼던 글을 참고하시길...

  4. BlogIcon Robert Michael Sofa 2012.01.17 14: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astounded했다. 제가 찾습니다 엔트로피를 만났 거든. 우리는 대단히 치환하는 욕망

  5. Favicon of http://www.classicuggsonsale.com/ BlogIcon cheap ugg boots 2012.12.15 16: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감동! 모든 아주,opl31ke 아주 분명하다, 개방 문제에 대한 설명입니다. 이 정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6. Favicon of http://www.classicuggsonsale.com/ BlogIcon uggs outlet 2012.12.15 16: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사 주셔서 감사합니다,opl31ke 내 문제가 해결되었습니다.

  7. Favicon of http://www.classicuggsonsale.com/ BlogIcon uggs on sale 2012.12.15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그냥 몇 가지 정보가 필요하고 하란 opl31ke 첫 번째 페이지에 오는 각 페이지를 방문하고 두 번째 한 쪽을 살펴보기로 생각하고 블로그를 가지고 한 후 관련 결과를 가지고 안 Google에서 검색되었습니다. 이건 내가 원한 게!

  8. Favicon of http://www.lowerpriceugg.com/uggs-black-friday-sale BlogIcon uggs black friday sale 2012.12.15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그냥 몇 가지 정보가 필요하고 하란 opl31ke 첫 번째 페이지에 오는 각 페이지를 방문하고 두 번째 한 쪽을 살펴보기로 생각하고 블로그를 가지고 한 후 관련 결과를 가지고 안 Google에서 검색되었습니다. 이건 내가 원한 게!

  9. Favicon of http://www.lowerpriceugg.com/tall-black-uggs BlogIcon tall black uggs 2012.12.15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사 주셔서 감사합니다,opl31ke 내 문제가 해결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