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바탕 소동 끝에 UFC에 복귀하게 된 존 피치. 제공=ZUFFA]

게임 계약과 관련, 재계약을 요구했다가 다나 화이트 대표의 분노를 사 UFC로부터 해고 조치를 당했던 UFC 웰터급 탑클래스 파이터 존 피치가 UFC로부터 해고 통보를 받은지 만 하루만에 UFC로 복귀하게 됐습니다.

ZUFFA측으로부터 UFC 게임에 '자신의 모습의 무기한 사용 허가하는 조항에 사인 할 것을 종용받았다가 기간 조종이 가능하냐는 의사를 타진 한 탓에 괴씸죄로 전격 해고 당했던 존 피치와 소속팀 아메리칸 킥복싱 아카데미(AKA)측은 21일 UFC의 오너인 로렌조 페티타와 전화통화를 통해 게임계약에 합의, 복직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게임게약 소동의 당사자인 존 피치는 물론 같이 해고 처분을 받았던 크리스천 웰시 및 해고 될 가능성이 높았던 조쉬 코스첵 등 AKA 파이터 전원이 잔류할 것으로 보입니다. 일단 24시간 동안의 소동으로 일단락 되기는 했지만 피치와 AKA 측이 '길들이기'였다며 불만을 표시하고 있는 상태라 이대로 끝날지는 미지수입니다.

더우기 계약 기간 외에 다른 대회 출장이 전면 금지되거나 사진은 물론 음성, 말씨, 버릇 등 파이터로부터 발생되는 거의 모든 것을 계약으로 묶는, 혹독한 UFC와의 계약이 이번 소동으로 다시 한번 조명 받으면서 세계 최고의 단체를 표방하던 UFC 의 이미지에 금이 가는 것은 피할 수가 없을 듯 합니다. 

뭐 피치나 코스첵 등 AKA 파이터들이 복귀한 것은 잘된 일이지만 김동현의 예비 대전 상대(?), 그것도 강적들을 '떼거리(?)로 처리할 수 있는 기회가 없어진 것은 역시 아쉽군요...;;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frairmaxfrance.eu/ BlogIcon nike pas cher 2013.04.20 1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