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림소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4.27 실제 격투가들 대거 출연! 여고생액션영화 '하이킥걸' (14)
지난 번에 이어 이번 글도 영화 얘기입니다. 그리고 아마 다음 글도... 그 쪽 얘기가 되지 않을까 싶은데... -_-a 본의 아니게 그렇게 되네요. ㅎㅎ 이번 글에서 언급할 영화는 일본 영화 '하이킥걸'입니다. 이미 트레일러무비를 보신 분들도 계시겠지만, 1차 트레일러무비는 일종의 티저 광고 형식으로 가라테 도복을 입은 남자를 하이킥 한방으로 쓰러뜨리는 여고생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만으로 궁금증을 자아내는 짧은 영상이었죠. 

저 역시 그냥 뭐 그저그런 일본 활극영화의 광고겠거니 했는데(작년에 개봉했던 '소림소녀'가 영 시원찮았던 탓에 기대치가 낮아진 것도 있고), 최근에 공개된 2차 트레일러무비를 보고 흥미가 급상승했습니다.


일단 2차 트레일러무비에서 반가운 얼굴을 둘 발견했는데요. 최근 활동이 뜸했던 와타나베 히사에와 코바야시 유카입니다. 여기서 이미 '오옷!'하며 반가워하시는 분이 있다면 꽤 마니악한 분들이실테고 ^^ '걔네가 뭐하는 애들인데?' 하실 더 많은 분들을 위해 잠깐 2명을 소개하겠습니다.

와타나베 히사에는 원래 킥복서로서 태국 왕실무에타이대회에서 동메달을 차지하는 등 좋은 성적을 내다가, 2002년 스맥걸을 통해 종합격투기로 전향합니다. 츠지 유카, 후지이 메구미, 시나시 사토코 등과 같은 그래플러계 파이터가 많았던 당시 일본여자MMA에서 타격, 그것도 시원시원한 킥으로 상대를 쓰러뜨리는 스타일 덕분에 '격투잔다르크'라는 별명을 얻으며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이후 판크라스 아테나 등에서 활약하다가 DEEP으로 무대를 옮기는데요. 데뷔전에서 곧장 당시 챔피언이자 무패 행진을 달리고 있던 시나시 사토코를 KO시키며 DEEP 여자 라이트급 챔피언 타이틀을 빼앗았습니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우리나라의 '햄토리' 함서희의 MMA 데뷔전 상대로 나섰다가 혼쭐이 난 후 활동이 뜸해지며 시나시 사토코와 비슷한 처지가 되기도 했죠. (물론 이는 와타나베 히사에 개인적인 부진이 문제라기보다는 DEEP이라는 단체가 여러가지 사정에 의해 점차 여성 매치를 소홀히 한 데서 원인을 찾는 것이 더 타당하겠지만요.)

코바야시 유카는 일명 '가라테아이돌'로 불리는 여자 공수가입니다. 이제는 여대생입니다만, 한창 이름을 알리던 시절인 2~3년 전에는 현역 여고생이면서 150cm의 단신에 전일본대회 우승, 세계대회 3위라는 놀라운 성적을 거둔 실력에 귀여운 외모까지 더해져서 엄청난 인기를 끌었더랬습니다. 당시 트레이드카드 세트라든지, 고바야시 유카의 일상을 담은 DVD, 화보집 같은 상품들도 쏟아져 나왔었죠. 국내에서도 풀컨택트 가라테 수련생들을 중심으로 은근히 알려진 얼굴입니다. 다만 극진 출신으로 잘못 알려진 경우가 많은데, 정확히는 극진의 분파라 할 수 있는 아시하라회관 니시야마도장 소속입니다. (아시하라회관은 최영의 총재의 초기 제자 중 한 명인 아시하라 히데유키가 창설한 단체로 '사바키'라는 움직임을 강조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고바야시 유카 또한 대부분의 일본 여성격투가들이 그렇듯이 스맥걸을 통해 일반 격투기 팬들에게까지 이름을 알렸습니다만, 현재는 스맥걸 자체가 부진한 상황이다 보니 자연히 활동이 적어졌죠. 그러지 않아도 요즘은 뭐하고 지내나 궁금하던 차였는데 스크린을 통해 볼 수 있게 됐으니 참 반가운 일입니다.




이밖에도 이 영화에는 현역 격투가 혹은 격투기 경력을 가진 인물들이 상당수 등장합니다. 일단 주인공인 타케다 리나 본인부터가 현역 공수가입니다. 현재 여고생이니 어찌 보면 코바야시 유카의 뒤를 잇는 여고생 가라테아이돌의 탄생이라고 해야할 지도 모르겠군요. 류큐소림류 가라테를 수련하고 있는 타케다 리나는 전일본방구공수대회(전통가라테의 슨도메룰과 비슷하지만, 보호구를 착용하고 어느 정도의 직접 가격을 허용하는 대회)에서 세 차례나 우승한 실력을 가지고 있으며, 실제 주특기도 하이킥(상단돌려차기)라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감독 니시 후유히코가 2007년에 제작했던 독립영화 '쿠로오비(黑帶)'에서 주인공을 맡아 정통 공수도의 풍격을 아낌 없이 선보였던 일본공수협회 총본부사범 나카 타츠야, 명무관 강유류가라테 관장 야기 아키히토 등도 출연하네요. '쿠로오비'는 작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를 통해 국내에도 소개된 적이 있습니다만, 당시 영화를 보신 분들이라면 이들이 일체의 와이어도 사용하지 않고 실제로 치고 차는 액션을 선보인다는 이번 영화도 기대하지 않을 수 없다는데 동의하시리라 믿습니다. ('쿠로오비'의 트레일러무비, 하이라이트, 메이킹필름 등은 유튜브에서 쉽게 찾아보실 수 있으니 확인해보시길. ^^)
'하이킥걸'의 주인공 타케다 리나. 실제 17세 여고생으로 감독의 눈에 띄어 이번 영화를 통해 배우로 데뷔. 
무술 실력은 증명되었으나 연기력 등의 검증은 미지수. 장래 일본을 대표하는 액션배우가 될 수 있을까?

감독 니시 후유히코는 원래 영화 수입배급회사에서 일하다가 2007년 영화 '쿠로오비'를 통해 제작자로 나섰고, 2008년에는 유명여배우인 시바사키 코우를 주연으로 내세우고 주성치를 제작에 참여시켜 메이저급 영화 '소림소녀'를 제작한 액션, 그것도 무술액션영화만을 고집하는 인물입니다. 독립단편영화에서 메이저상업영화라는 극과 극에 가까운 2편의 영화 제작 경험을 통해 그가 짜낼 수 있었던 나름 최선의 조합이 이번 영화가 아닌가 싶은데요. 숙련된 실제 격투가들이 보여주는 실감 액션에 귀여운 여고생이 주인공이라는 마케팅 포인트(^^;)가 어디까지 통할지 한번 지켜보고 싶군요. 일본에서는 이미 1차 시사회를 마쳤고 개봉일이 5월 30일로 정해졌다고 하는데 국내에서 정식으로 개봉될 지는 미지수인지라 DVD가 나올 때까지 기다려야 할 듯 합니다. ^^;
'하이킥걸'의 감독 니시 후유히코. '쿠로오비'를 봤던 분들이라면 '어?!'하실지도.
그렇다, '쿠로오비'에서 타이칸과 대결하는 검은도복 사범으로 나왔던 바로 그 아저씨이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류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