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전 계체량에 나선 헤나토 소브날. 제공=mmajunkie]

UFC 출신의 베테랑 파이터 헤나토 '바발루' 소브날이 TUF 시즌 1 출신의 챔프 바비 사우스워스를 꺾고 스트라이크포스 챔피언에 등극했습니다.

 
22일 미국 산호세의 HP 파빌리온 센터에서 개최된 북미 중견 종합격투기 이벤트 스트라이크 포스 'Destruction'에서 데뷔 전이자 첫 메이저 타이틀도전에 나선 소브날은 테이크 다운 시도후 사이드를 빼앗기면서 불안한 출발을 보였으나 스탠딩서 엘보로 사우스워스의 오른쪽 눈위에 큰 상처를 남기는데 성공했습니다.

긴급 지혈 조치로 1라운드까지는 끝냈으나 사우스워스의 열상이 더 이상 경기를 진행 하기 어렵다고 판단한 링 닥터와 빅 존 매카시 레프리는 2라운드 시작 전 경기 종료를 결정하고 소브날의 TKO 승리를 선언했습니다. 엘보에 당하기 전까지 나름대로 박빙의 승부를 펼쳤던 사우스워스에게는 아쉬운 일전이었습니다. 

TUF나 프라이드에 모습을 비칠 때보다는 훨씬 성장한 사우스워스였습니다만. 그동안 스트라이크포스 등 신생 메이저-중견 단체의 챔피언이 인지도가 비교적 낮은 파이터들에서 차츰차츰 예전 강자로 바뀌어 가는 것을 보면 이들 신생 단체들도 차츰 자리를 잡아간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역시 구관이 명관일까요?

한편 이날 본래 라이트급 챔프 조쉬 톰슨과 타이틀 전을 치를 예정이었으나 톰슨의 예기치 않은 부상으로 드웨인 루드빅과 일전을 벌인 베테랑이자 초대 챔프 이브스 에드워즈는 3명의 판정단이 전원 29-28을 주는 격전 끝에 판정패해 아쉬움을 남겼습니다. 

탄탄한 실력을 지닌 중견끼리의 대결로 주목받았던 스캇 스미스 대 테리 마틴의 경기에서는 시작 직후 뛰어나오는 마틴의 얼굴에 스미스의 라이트 카운터가 직격하면서 24초만에 KO승부가 났고, 제레미 혼의 팀 메이트이자 지난 경기에서 미사키 카즈오의 희생양이 됐던 조 릭스는 상대적으로 약체인 루크 스튜워트를 파운딩으로 제압했습니다.

UFC 타이틀 전에서 패한 랜디 커투어의 비지니스 파트너이자 아내인 킴 커투어는 상대 리나 코보코브를 선채로 뒤돌아서게 만드는 맹공을 퍼부은 끝에 TKO승을 거두며 프로 데뷔 2전만에 첫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습니다.  

▲스트라이크 포스 ‘Destruction’ 경기 결과

(20081122일 미국 산호세 HP 파빌리온 센터)

 

13경기: 시릴로 파딜라 X-O 바비 스택(3회 종료 판정)

12경기: 토니 존슨 X-O 에릭 라우슨(11 28초 리어네이키드초크)

11경기: 커트 오시엔더 O-X 조쉬 닐(1 2 16TKO)

10경기: 르몬트 데이비스 X-O 브라이언 슈발츠(32 22 KO)

9경기: 스캇 스미스 O-X 테리 마틴(124KO)

8경기: 바비 사우스워스 X-O 헤나토 바발루소브날(1회 종료 닥터스톱 TKO)

7경기: 이브스 에드워즈 X-O 드웨인 루드윅(3회 종료 판정)

6경기: 킴 커투어 O-X 리나 코보코프(1 144TKO)

5경기: 조 릭스 O-X 루크 스튜워트(22 05 TKO)

4경기: 닉 테오티코스 X-O 루크 록홀드(1 306 TKO)

3경기: 브래드 로이스터 X-O 다렌 우에노야마 (3회 종료 판정)

2경기: 앨빈 카크닥 O-X 호세 파라시오스(2310초 리어네이키드초크)

1경기: 자크 부치아 O-X 아담 스틸(135초 길로틴초크)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frairmaxfrance.eu/ BlogIcon air max 90 2013.04.20 17: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