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레전드 프로레슬러 겸 무술가 이각수가 이끄는 격투기 단체 WXF의 새로운 이벤트 KF-1가 30일 서울 KBS 88 체육관에서 개최되었습니다.

WXF 초대 대회 준우승자이자 복싱으로 타격 스킬을 한껏 끌어올린 '백호' 임준수는 무패의 키르키즈스탄 파이터 키리츠벡 사르카보예프를 상대로 초반 묵직한 훅 등으로 상대를 압도했으나 링포스트에 잠깐 몰린 틈을 놓치지 않은 상대 키리치벡의 스트레이트와 훅의 난타를 계속 허용, 무릎을 꿇고 마는 의외의 경기결과를 내고 말았습니다.  

국내 입식 단체 칸의 2대 챔피언이자 뛰어난 격투센스로 한일 양국에서 높은 평가를 받는 이수환은 거칠은 파이팅으로 압박해오는 산타 파이터 쉐궈빈의 공격을 베테랑 답게 흘려버리며 우세한 경기를 펼치다 점프 킥을 차다 디딤발을 헛디딘 쉐궈빈의 경기속행 불능에 의한 다운 후 카운트 아웃으로 싱거운 승리를 거뒀습니다.


           [승기를 잡은 박정교가 이고르 스비리드를 파운딩으로 공략하고 있다. 제공=©NewsCan]

50전이나 치러낸 베테랑 차인지즈 카시모프와 격돌한 호드리고 '마무스' 실바는 자신에게 로우킥을 찬 카시모프가 넘어진 틈을 놓지지 않고 상위 포지션을 차지한 뒤, 파운딩으로 카시모프를 공략하던 중 하프가드가 잡힌 채로 암트라이앵글 그립을 성공 그대로 조이며 탭을 받는 괴력을 과시했습니다.

무패의 발레스테로 마티아스와 격돌한 우루과이의 베테랑 '비라' 마리노 리마 우비라탄은 초반 마티아스의 강력한 태클에 포지션을 내주며 1라운드를 내주었으나 2라운드 카운터 훅으로 데미지 및 왼쪽 눈부분 출혈을 만들어내며 상대방을 위축시키는 데 성공, 다소 지리한 경기 끝에 판정승을 기록했습니다.  

세브첸코 시스터즈의 언니 발렌티나는 키르키즈스탄의 타이복싱과 발리투도 대회의 여성 우승자 알리나 카르사르토바를 무에타이 스타일의 롱레인지 공격, 특히 미들킥과 빰클린치 니킥을 앞세운 복부 공격으로 다운을 한 차례 빼앗는 등 우세한 경기 끝에 판정으로 동생과의 동반 판정승을 기록, 연승행진을 계속했습니다.

박정교에게 아마대회 첫 패배를 안겨준 함기도 파이터 조귀현은 재차 WXF를 찾아온 카자흐스탄의 베테랑 아크베코프 똘레겐의 난타에 그라운드로 빨려들어간 후 파운딩으로 농락당하다 기무라에 이은 리버스 암바에 팔이 심하게 부상당하면서 패배했습니다.



      
23일 비트 경기 이후 일주일만에 재출격한 특전사 파이터 박정교는 20전 19승의 우즈베키스탄 강호 이고르 스비리드의 테이크다운 시도를 역으로 이용, 풀마운트를 획득한 후 파운딩에 괴로워하며 달아나려는 상대를 리어네이키드 초크로 견제한 뒤 백마운트서 파운딩 연타로 외국인 상대 2연승을 만들어냈습니다. 

브라질의 무에타이 명문 슈트박세 소속의 '자만타'훌리우 시저는 미국의 아마추어 레슬러 로이드 '캐딜락' 앨런의 벨리 투 벨리 스플렉스 시도를 신장 차이를 이용해 그대로 누르면서 탑 마운트를 빼앗는 행운을 잡는데 성공, 파운딩 연사로 손쉬운 TKO승리를 거뒀습니다.  

오랜만에 한국을 찾은 ITF 베이스의 강호 세브첸코 시스터즈의 동생 안토니나 세브첸코는 카자흐스탄의 스타 여성 유술가이자 킥복서 아크자르 바이바툴예바를 태권도 출신다운 스피디한 킥 공격과 카운터 롤링 소버트, 백 스핀 블로우 등으로 몰아붙이며 경기 전반을 지배하는 압도적 경기 끝에 판정승리를 챙겼습니다. 

UFC 김동현의 팀 메이트 김동현은 KOG 그래플링 부문 신인왕 이용재의 파워에 끌려다니며 1라운드 동안 경기의 실마리를 풀지 못했으나 상대의 헛점을 이용하는 유도식 테이크다운으로 이용재를 괴롭히다가 특유의 끈적한 그래플링 포지셔닝으로 백마운트를 차지, 리어네이키드 초크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뛰어난 타격 테크니션 이길우와 팀 맥스의 총아 송민종의 첫 대결에서는 이길우의 강력한 펀치 타격에 송민종이 압박을 당하며 기우는 모습을 보였으나 송민종이 조금씩 카운터 타이밍을 갉아먹으며 체력을 빼앗기 시작, 리어네이키드 초크 시도로 마무리하는 한 수위의 그래플링을 선보인 송민종이 승리를 가져갔습니다.

[KF-1 2011 세계종합격투기대회 'MMA World Competition' 결과]

<남자 헤비급 MMA>
13경기: 임준수 < 키리츠벡 사라카보예프 (TKO 1R 3:03)
11경기: 챠인지즈 카시모프 < 호드리고 '마무스' 실바 (암트라이앵글 초크 1R 2:10)
10경기
: 발라스테로 마티아스 < '비라' 마리노 리마 우비라탄 
(판정 3-0)

08
경기: 아크베코프 똘레겐 > 조귀현 (암바 1R 2:43)

07경기: 비탈린 오파린 < '자이언트' 켈리 데이브 프레이저 (크로스암바 1R 1:23)
06경기: 리지시앙 < 지네메스 라울 (페이스 락 1R 1:23)
05경기: 이고르 스비리드 < 박정교 (TKO 1R 4:27)
04경기: '자만타' 훌리오 시저 산타나 > 로이드 '캐딜락' 앨런 (TKO 1R 1:57)

<여자 국제전 입식>
09경기: 발렌티나 셰브첸코 > 알리나 카라사르토바 (판정 3-0)
03경기: 안토니나 셰브첸코 > 아크자르 바이툴바예바 (판정3-0)


<국내 남자전 MMA>
02경기: 김동현 > 이용재 (리어네이키드 초크 3R 1:45)
01경기
: 이길우 < 송민종 (판정 3-0)

<국제 입식>
12경기: 이수환 > 쉐궈빈 (TKO 1R 3:23)  

신고
Posted by kungfu45